5

5 Digit Five 5
4 5
U+0035
6
1~10까지의 자연수
12345678910

五, 伍(갖은자)

개요

5는 4보다 크고 6보다 작은 자연수로서, 세 번째 소수이다.

역사적으로 굉장히 중요한 숫자인데 사람의 손가락과 발가락은 각각 5개씩 한 쌍으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이다. 즉, 10진법은 한 쌍의 손(5*2=10)에서 만들어진 것이다. 드물게 5진법을 사용하는 경우가 한 손만을 사용한 것이 계승된 케이스.

수학적 특성

5는 다음과 같은 수학적 특성을 가지고 있다.

  • 세 번째 홀수이자 세 번째 소수이다.
  • 어떠한 정수를 5로 곱할 때, 홀수에서 곱하면 반드시 1의 자리에 5가 오고, 짝수에서 곱하면 반드시 0이 온다.
  • 닐스 헨리크 아벨에 의해 5차 이상의 다항방정식의 일반해를 대수적 방법으로 구할 수 없음이 증명되어 있다.
  • n≥5인 경우 대칭군(Symmetric group) Sn는 가해군(Solvable group)이 아니다. 이것은 교대군(Alternating Group) An이 n≥5인 경우 가환(Commutative)이 아닌 단순군(Simple Group)인 것에 의해 보일 수 있다. 사실 갈로아 군의 기본 정리(Fundamental Theorem of Galois Group)를 사용하면 이 사실로부터 위의 항목에 설명한 5차 이상의 다항방정식의 일반해를 대수적으로 구할 수 없다는 것을 증명할 수 있다.
  • 틀:ㅊ

기타

  • 열 손가락과 함께 어떤 한 분야에 뛰어난 상위 다섯 명 중 한 명을 말할 때 '다섯 손가락 안에 드는'이라는 말을 붙이는 경우가 있다. 당연하지만 손가락이 5개이기 때문에 생긴 말이다.
  • 도교에서 5는 만물을 이루는 숫자이다.
    • 음양오행에서 오행은 도교에서 말하는 세상의 구성원리를 설명하는 수단이다.
    • 마찬가지로 도교의 오방 및 오룡 체계는 동, 서, 남, 북 그리고 중앙까지 5개 방향으로 나타낸다.
    • 중국에서는 옛부터 전해져 내려오는 기운이 좋은 다섯 산을 오악이라 하였다. 처음 언급된 것이 낙양을 수도로 두었을 때 이야기다보니 중앙부인 숭산(쑹샨)은 뤄양(낙양) 근처에 있다.
    • 이러한 중국식 사상이 수출되면서 한국, 일본, 대만에서도 오악의 개념이 생겼다만 제각기 모종의 이유로 인식이 많이 희박해진 편이다.
  • 10진법의 정가운데에 있다보니 여러모로 많이 활용되는 숫자이다. 특히 절반이라는 인지도가 크게 작용한다.
    • 스웨덴 반올림법은 끝자리를 5와 0으로 맞추기 위한 특수한 반올림법이다.
    • 화폐에서 끝자리가 0=1[1] 다음으로 많이 사용되는 단위이다. 다만 1단위 화폐를 남발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목적이 크기 때문에 5단위 화폐의 발행량은 상대적으로 숫자가 적은편이다.
  • 무지개는 크게 빨강, 노랑, 초록, 파랑, 보라의 5가지 색으로 보는 견해가 있다. 삼원색의 개념인 RGBCMY의 개념을 적절히 조합하여 적용한 것. 몰론 4색견해, 6색견해, 7색견해도 있으며, 한국에서는 7색(빨주노초파남보)견해를 따른다.

5대 국왕/국가원수 일람

등번호 5번을 사용한 프로선수


  1. 1과 0은 단위값를 나타내는 것이기 때문에 서로 구분하는 의미가 없다.
이 문서는 리브레 위키에서 퍼온 문서입니다. 단어위키와 맞게 수정해주세요.
편집 뒤에는 이 틀을 떼어주세요. 편집 기록에 원 기여자가 남아있습니다.